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4차 산업혁명시대, 과학관을 생각 한다
 
김홍석 기자 기사입력  2018/11/08 [11:40]
    제8회 국제과학관심포지엄 포스터

[데일리 대한민국] 김홍석 기자=제8회 국제과학관심포지엄이 8일부터 오는 9일까지 국립중앙과학관에서 열린다.

올해에는 ‘새로운 시대, 새로운 과학관’을 주제로 15개국 과학관 전문가들이 한 자리에 모여 4차 산업혁명시대 과학관의 역할에 대하여 논의한다.

과학관 혁신가로 잘 알려진 니나 사이몬 관장이 ‘모두의, 모두에 의한, 모두를 위한 과학관 창조’를 주제로, 두바이미래박물관의 개념설계자인 노아 래퍼드 박사가 ‘최신기술의 반영 미래과학관’을 주제로 기조 강연한다.

또한, 과학관 분야 국내 최대 학술대회인 국제과학관심포지엄학술대회가 개최된다.

대회 참가자에게 전문적 조언을 줄 수 있도록 각 분야 전문가들로 심사위원단을 조직하였으며, 카피킬러를 이용한 사전 논문 중복성 검사를 실시하여 대회의 신뢰성을 높이도록 했다.

국립중앙과학관 배태민 관장은 “지금까지 국제과학관심포지엄은 국내 과학관의 역량을 결집시키고 동반 성장하는 기회가 됐다.”라며, 앞으로 한발 더 나아가 학계·산업계 전반에 걸쳐 협력을 강화하여 국내 행사를 넘어 대한민국과학관 대표 브랜드 행사로 발전시켜나가겠다.”고 밝혔다.

아름다운 환경을 보존하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8/11/08 [11:40]  최종편집: ⓒ 데일리 대한민국( http://www.dailykorea.kr )
 

경주김씨 상촌공파 종회 정기총회 소집공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