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전국) > 자연/환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산림청, 제7기 산림과학기술위원회 출범
각계 민간전문가 등 20명으로 구성, 2020년까지 산림과학기술정책 심의
 
김기숙 기자 기사입력  2018/11/22 [19:34]
    제7기 산림과학기술위원회 출범, 첫 회의 개최

[데일리대한민국=김기숙 기자] 산림청은 산림과학기술 발전을 위해 '제7기 산림과학기술위원회'를 구성하고 지난 21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첫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산림과학기술위원회는 분야별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산림 연구개발, 국가 R&D 정책, 신기술, 기술사업화, 임업인초·임산업체 등 분야별 민간 전문가 15명이 포함됐다.

이번 민간위원들은 현장 및 폭넓은 의견 수렴을 위해 대학, 정부출연연구기관, 산업계 분야 및 여성 등을 고려해 구성되었으며, 산림분야 외에도 4차 산업혁명, 과학기술정책, 산업계 등 타 분야 전문가까지 포함됐다.

이들은 2020년 10월까지 산림과학기술 주요 정책수립 및 조정, 예산투자 계획, 신규 연구개발사업 기획 및 성과 관리 등에서 전문적인 조언과 심의 역할을 수행한다.

이날 회의는 위원장 주재로 열렸으며, 위원 위촉장 수여 후, 산림과학기술 정책방향 및 위원회 운영 규정 등을 심의했다.

이번 회의에서 위원들은 산림과학기술분야 주요업무 현황 공유와 산림과학기술 정책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산림분야 R&D의 중요성에 깊은 공감대를 형성했다. 위원들은 각 분야의 전문가 입장에서 현장 눈높이 R&D 추진방안 등 산림과학기술 정책제언도 아끼지 않았다.

한편, 산림청은 2019년도에는 소속 연구기관을 중심으로 기초·응용 연구를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동시에, 미래기술을 주도할 전문인력 양성과 국민생활 문제 해결형 연구 등 산림과학기술 R&D에 총 1,118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특히, '임산업 첨단융합기술 전문인력 양성사업, 미세먼지 대응 도시숲 연구사업, 차세대 중형위성 2단계 개발사업, 정원산업 기반 구축 연구사업 등 신규사업에 114억원을 투입한다.

또한, 산림분야 현장의 목소리를 R&D에 적극 반영하기 위해 신규 R&D사업 추진 시 임업인·임산업체 참여 비율 및 과제선정 평가단 참여를 확대하고, 연구과제 참여시 가점 부여 등 '현장 눈높이 맞춤형 R&D'를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박종호 위원장은 "이번 회의는 산림과학기술 정책에 대한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의 의견을 들을 수 있는 좋은 자리였다"라면서 "앞으로 산림과학기술 정책에 현장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해 연구 성과를 높이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데일리대한민국(http://www.dailykorea.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8/11/22 [19:34]  최종편집: ⓒ 데일리 대한민국( http://www.dailykorea.kr )
 
광고

송다은, ‘새만금 로맨스’에서 막내작가로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