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전국) > 자연/환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3040’, A형간염 주의하세요!
질병관리본부, “A형간염 환자 발생 증가, 예방수칙 준수” 당부
 
도기현 기자 기사입력  2019/04/29 [12:16]

[데일리대한민국=도기현 기자]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A형간염 신고건수가 증가하고 있다며, A형간염 예방을 위해 음식 익혀먹기 등 안전한 식생활을 당부하는 한편 고위험군, 특히 3~40대들에게 예방접종을 권고했다.

 

28일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20191월부터 이날까지 A형간염 신고건수는 3,597명으로 전년 동기간 1,067명 대비 237%로 증가했다. 특히 신고된 환자의 72.6%30~40(3037.4%, 4035.2%)였다.

 

지역별 신고환자 수는 경기대전서울충남 순이나, 인구 10만명당 신고건수는 대전세종충북충남 순으로 높았다.

 

질병관리본부는 “A형간염 환자들 중 30~40대가 가장 큰 비율을 차지하는 것은 낮은 항체양성률과 관련이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과거에는 위생상태가 좋지 않아 어릴 때 A형간염 바이러스에 노출되어 증상이 없거나 가볍게 앓고 지나갔으나, 위생상태가 개선되면서 1970년대 이후 출생자들은 어릴 때 A형간염 바이러스에 대한 항체가 형성되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6세 미만 소아에서는 70%가 무증상이고 약 10%에서 황달이 발생하나, 연령이 높아질수록 70%이상 황달이 발생하고 증상이 심해진다, “따라서, A형간염에 대한 면역력이 없는 30~40대는 예방을 위해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질병관리본부는 “A형간염 예방을 위해서는 끓인 물 마시기, 음식 익혀먹기, 위생적인 조리과정 준수, 올바른 손씻기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다아울러 12~23개월의 소아나, A형간염에 대한 면역력이 없는 만성 간질환자, 외식업종사자, 의료인, 최근 2주 이내에 A형간염 환자와 접촉한 사람 등 고위험군 소아청소년이나 성인은 A형간염 예방접종을 받을 것을 권고한다고 밝혔다.

 

이와함께 “2012년 이후 출생자는 보건소 및 전국 지정 의료기관에서 주소지에 관계 없이 무료접종을 지원하고 있다“9세 이상(2011.12.31. 이전 출생자)에서 백신 접종력이 없거나 A형간염을 앓은 적이 없는 자 중 A형간염에 대한 면역을 얻기 원하는 경우는 민간 의료기관에서 유료 접종이 가능하다고 전했다. /데일리대한민국(http://dailykorea.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9/04/29 [12:16]  최종편집: ⓒ 데일리 대한민국( http://www.dailykorea.kr )
 
광고
광고
광고

‘세빌리아의이발사’ 이민정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