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도깨비와 함께 영월의 역사 속으로”
영월군, ‘밤도깨비와 함께하는 장릉여행’ 진행
 
김예림 기자 기사입력  2019/05/14 [10:58]

 

[데일리대한민국=김예림 기자] 18일부터 영월 장릉에서 문화유산 활용 프로그램 밤도깨비와 함께하는 장릉여행이 진행된다.

 

영월군이 주최하고 한국문화유산연구센터에서 주관하며 문화재청과 강원도에서 후원하는 밤도깨비와 함께하는 장릉여행은 영월 장릉에 담긴 의미와 가치를 개발하여 지역의 문화유산 향유 기회를 늘리고 지역경제를 활성화 한다는 취지로 기획된 행사로, 조선 6대 임듬 단종의 무덤인 장릉을 도깨비들이 수호했다는 능말도깨비 설화를 스토리텔링한 체험교육프로그램이다.

 

참가자들은 고참도깨비들이 신참도깨비들을 환영하기 위해 준비한 축하공연을 감상하고 직접 도깨비 아이템을 만들어 밤도깨비가 되어본다. 밤도깨비가 된 참가자들은 고참도깨비와 함께 장릉을 답사해보고 단종 임금을 만나 단종과 능말도깨비 이야기도 들어볼 예정이다.”

 

영월군은 본 프로그램은 518(), 61(), 97() 3회 진행될 예정이라며 참가비는 무료라고 전했다.

 

이재현 영월군 문화관광체육과장은 영월을 대표하는 역사적 인물인 단종을 새롭게 조명하고, 시민들에게 문화체험 및 역사교육의 공간으로 가까이 다가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프로그램 진행의 배경이 될 영월 장릉(사적 제196)2009630일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40기의 조선왕릉가운데 하나로 영월의 대표적인 문화유산이다. /데일리대한민국(http://dailykorea.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9/05/14 [10:58]  최종편집: ⓒ 데일리 대한민국( http://www.dailykorea.kr )
 

수소탱크 폭발…강릉시-산자부 긴급 영상회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