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전국)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5월 전국 아파트 분양 3만7천 가구 풀린다
 
김삼만 기자 기사입력  2023/04/10 [13:10]
▲     © 데일리코리아


다음달 올해 기준 가장 많은 아파트가 분양됩니다
. 정부의 부동산 규제 완화에 따른 주택 매수심리 회복과 봄 성수기가 맞물려 청약시장이 활기를 되찾을지 주목됩니다.

 

부동산R114에 따르면 다음 달 전국 42개 단지에서 37457가구(이달 24일 조사)에 대한 분양이 이뤄집니다.

 

이달 분양을 예정했던 물량 중 일부가 다음 달로 연기된 데다 봄 성수기로 분양이 몰린 데 따른 것입니다.

 

분양 예정 물량은 지난달 16일 조사 당시 25495가구였으나 이달 24일 조사 때는 37457가구로 1.5배 늘었습니다. 특히 수도권은 이 기간 14400가구에서 24656가구로 1만가구 넘게 증가했습니다.

 

다음 달 분양 예정 물량은 경기 17832가구, 인천 3541가구, 서울 3283가구, 강원 2723가구, 충남 2208가구 등입니다.

 

경기는 광명·의왕의 재개발 대단지를 포함한 17곳에서, 인천은 서구에서만 4개 단지가 분양을 앞두고 있습니다.

 

특별공급과 추첨제 확대, 대출 완화 등으로 청약 문턱이 낮아진 서울에서는 휘경자이디센시아, 서대문센트럴아이파크 등 재개발 사업지가 공급에 나섭니다.

 

반면 미분양 리스크가 커진 지방은 대구, 대전, 세종, 울산, 전북, 경북 등 6개 지역에서 분양 계획이 전무합니다.

 

청약 규제 완화 이후 분양 시장도 다소 활기를 되찾고 있습니다.

 

중도금 대출한도 12억원 폐지를 비롯해 다음 달부터 규제 지역 내 전용면적 85이하 아파트에 추첨제가 확대되면서 서울 청약시장에 수요가 몰릴 것으로 전망됩니다.

 

다만, 금리 부담과 집값 추가 하락 가능성이 여전한 만큼 시세보다 높은 가격으로 분양되는 단지에는 관심이 덜할 것으로 보입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23/04/10 [13:10]  최종편집: ⓒ 데일리코리아( http://www.dailykorea.kr )
 
광고

무궁화사랑생산자총연합회 김기숙 회장 정부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