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롯데건설, 10년간 1천여 명의 임직원 및 가족이 함께 현충원 봉사활동 진행
현충일 앞두고 75명의 임직원과 가족, 자매결연 묘역 단장 및 헌화 봉사활동
 
김홍석 기자 기사입력  2023/05/31 [11:22]
▲ 롯데건설 임직원과 가족들이 현충문 앞에서 봉사활동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데일리코리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 기리며 추모의 시간 가져

 

롯데건설 샤롯데 봉사단이 제68회 현충일을 앞두고 지난 27()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해 묘역 단장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롯데건설 샤롯데 봉사단은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을 기리는 참배를 하고, 자매결연을 맺은 24번 묘역에서 헌화 및 비석 닦기, 시든 꽃 수거와 잡초 제거 등 묘역 단장 활동을 했다.

 

샤롯데 봉사단롯데건설 임직원과 가족으로 이루어진 봉사단으로, 현충원 봉사활동은 올해까지 10년간 총 16회에 걸쳐 1005명의 임직원과 가족들이 참여했다.

 

봉사활동이 끝난 후에는 현충원 내 전시관을 관람하는 등 추모의 시간을 가졌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봉사활동에 참여한 임직원과 가족들이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분들에 대한 고마움을 느끼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건설 사내봉사단인 샤롯데봉사단2011년 출범한 뒤 건설업 특성과 임직원의 전문성을 기반으로 하는 시설개선(집수리) 봉사활동인 꿈과 희망을 주는 러브하우스를 매년 시행하고 있다. 이 사회공헌 활동은 롯데건설 전 임직원이 매달 사회에 환원하는 기부금의 3배의 금액을 회사가 함께 기부하는 1:3 매칭 그랜트 제도로 조성한 샤롯데 봉사 기금을 활용해 진행하고 있다.

아름다운 환경을 보존하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23/05/31 [11:22]  최종편집: ⓒ 데일리코리아( http://www.dailykorea.kr )
 
광고

한전 차기사장 이르면 내달 임명…김동철 전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