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전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도로공사, 가나 도로부와 “도로․교통분야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체결
아프리카 시장 입지 강화 통해 도로․교통분야 사업 진출 기대
 
이상천 기사입력  2024/06/06 [11:07]
▲ 6.5(수) 서울 웨스틴 조선 호텔에서 열린 한국도로공사와 가나 도로부‘도로·교통분야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에 참석한 한국도로공사 함진규 사장(왼쪽에서 일곱번째)과 가나 도로부 프란시스 보아케 장관(오른쪽에서 일곱번째), 주요 업무 관계자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데일리코리아

양국 간의 도로교통 분야 전반에 대한 협력 관계 강화 목적

 

 

한국도로공사(사장 함진규)65() 서울 웨스틴 조선 호텔에서 가나 도로부(장관 프란시스 아센소-보아케)와 도로교통 분야 교류 활성화 및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 간의 도로교통 정책 및 계획, 운영유지관리, 교통관리 등 도로교통 분야 전반에 대한 협력관계를 강화하는 내용이 포함됐다.

 

가나 도로부 아센소-보아케 장관은 ‘2024 ·아프리카 정상회의와 관련한 국토교통부 행사인 한·아프리카 인프라 포럼 참석을 위해 방한했다.

 

코트라(Kotra)‘2024 가나 진출전략에 따르면 가나는 높은 경제성장률, 젊은 인구구조, 풍부한 지하자원을 기반으로 향후 서아프리카의 주요 경제국으로 부상할 것으로 예상되나 도로·항만 등 인프라 부족, 부실한 행정 서비스 시스템 등의 문제점을 가진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도로공사는 가나에서 사업 시작의 발판을 마련해 아프리카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하고, 글로벌 도로교통 인프라 개발 파트너로서의 역할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가나 정부는 국가 내 주요 도로교통 사업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도시와 농촌 지역 간의 접근성을 향상시킴으로써 경제 성장과 지역 간 연결성 강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 함진규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양국 간의 우호 관계를 증진시키고 아프리카 해외 사업 진출을 위한 토대를 마련했다, “앞으로도 해외의 도로교통 인프라 개발 사업 진출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24/06/06 [11:07]  최종편집: ⓒ 데일리코리아( http://www.dailykorea.kr )
 
광고

무궁화사랑총연합회, 나라꽃 무궁화 전지 전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