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Q&A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고리 2호기 계획예방정비 후 재가동 승인
 
김승권 기자 기사입력  2016/10/22 [22:50]

▲     © 데일리대한민국
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김용환, 이하 원안위)는 지난 7월 29일부터 정기검사를 실시한 신고리 2호기에 대해 10월 21일 재가동을승인했다.

이번 정기검사 과정에서 총 94개의 검사항목 중 임계전 검사항목 84개를 수행 완료하였으며, 원자로 임계에 따른 안전 운전에 미치는영향은 없는 것으로확인됐다.

증기발생기 세관검사 결과, 허용기준을 초과하는 결함이 없고, 또한이물질을 전량 제거하였음을 확인하였으며, 그 외에도 원자로 본체, 원자로냉각계통시설, 격납건물 라이너플레이트(CLP)*등 주요 안전관련 설비의 건전성을 확인했다.

특히9월 12일 경주 지진과 관련하여, 발전소 계통‧기기 영향 점검을 실시하였으며그 결과 안전운전에 미치는 영향은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

아울러, 국내 전 원전을 대상으로 안전등급 열교환기의 이종금속 용접 절차서의 충격시험 누락 여부에 대한 조사과정*에서 신고리 2호기에도 누락을 확인했으며,

누락된 충격시험에 대해 한수원으로 하여금 용접 시험편을 제작하여 충격시험을 실시하도록 하고 그 결과를 확인한 결과 합격기준을 만족함을 확인하였다.

원안위는 지금까지의 정기검사 결과, 지진 영향 및 이종금속 용접부에대한 안전성이 확인됨에 따라 신고리 2호기에 대한 재가동을 승인하고, 출력상승시험 등 후속 정기검사를 통해 원전 안전성을 최종 확인할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6/10/22 [22:50]  최종편집: ⓒ 데일리코리아( http://www.dailykorea.kr )
 
광고
광고
광고

무궁화사랑, 나라꽃 무궁화 국화지정 심포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